최종편집 : 2021.01.28 |
서울대, 총학생회장 단독 후보자가 '동성애자' 논란
2015/11/07 07:21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김 후보자, 청소년 시절부터 동성애 옹호·조장 성정치 활동해
856.png
 
지난 5일 저녁 7시, 서울대 인문대 8동에서 열린 총학생회장 후보 정책간담회에서, 단독 후보로 출마한 김보미(23·소비자아동학부·2012년 입학) 씨가 자신을 동성애자라고 밝혀 사회적 논란을 주고 있다.
 
김 씨는 현재 제57대 서울대 부총학생회장으로, 서울대 총학생회 산하기구인 동성애자들을 위한 <학생·소수자인권위원회>를 발족한 당사자이면서, 현재는 운영위원으로 활동해 오고 있다.
 
그러나 김 씨의 이번 커밍아웃(자신이 동성애자임을 공개적으로 밝힘)이 세간에 알려지면서, 인터넷에선 비판 여론이 함께 올라오고 있다.
 
특히, 총학생회장 후보 출마자로서의 포부와 계획을 밝히는 간담회 자리에서, 갑자기 개인의 성적 취향을 밝힌 것이 정치적(동성애 옹호·조장 성정치)인 의도가 깔려있었다는 것이다. 이러한 성정치를 주장하는 정당으로는 이적단체로 역사속으로 사라진 구 통진당을 비롯하여, 노동당, 정의당, 녹색당이 있으며, 사회단체로는 동성애자인권단체인 '친구사이',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행성인)', '한국여성민우회' 등이 있다.
 
이것을 뒷받침 해주는 근거로는, 김씨가 청소년 시절부터 동성애를 옹호·조장하며, 정치적으로 편향된 '국가인권위원회'에서 활동하였고, 동성애를 옹호·조장하는 '서울 학생인권조례'를 학칙에 반영시키기 위한 학생대표단 활동을 했었으며, 대학에 입학해선 군대내 동성애(항문성교)를 보장할 것을 주장하는, '군인권센터'(임태훈 대표·동성애자)에서 인턴으로 활동하였다.
 
한편 김 씨는, 58대 서울대 총학생회 선거에 출마하면서 슬로건을 윤리, 도덕적으로 옳고 그름이 아닌, 단지 "서로의 다름을 인정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서울대는 오는 16일부터 19일까지 총학생회장 선거에 들어갈 예정이다. 그러나 단독 후보로 나온 김 씨의 투표에는 재학생 50% 이상이 참여해야 하며, 이 중 찬성이 50% 이상이 되어야 당선이 된다. 
 
[ 홍지연 기자 ]
홍지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info@hopekorea.net
희망한국(https://www.hopekorea.net) - copyright ⓒ 희망한국.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네티즌 댓글
이미경 님ㅣ2015.11.30 16:34:01 삭제
sodomnationalunivers 님ㅣ2015.11.28 15:58:51 삭제
이영학 님ㅣ2015.11.22 02:10:04 삭제
황진 님ㅣ2015.11.19 00:38:10 삭제
반대자 님ㅣ2015.11.18 14:09:11 삭제
반대합니다. 님ㅣ2015.11.18 00:19:57 삭제
올바른결혼관 님ㅣ2015.11.17 23:48:13 삭제
ㅇㅇㅇ 님ㅣ2015.11.17 23:02:50 삭제
동성애가자랑입니까 님ㅣ2015.11.17 21:57:43 삭제
황진 님ㅣ2015.11.17 21:47:26 삭제
유영숙 님ㅣ2015.11.16 17:35:33 삭제
동성애는이단 님ㅣ2015.11.08 11:22:18 삭제
헐 님ㅣ2015.11.08 03:10:22 삭제
이광진 님ㅣ2015.11.07 10:14:45 삭제
이종호 님ㅣ2015.11.07 09:28:26 삭제
아수나로 님ㅣ2015.11.07 07:30:44 삭제
 1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화제의동영상

    화제의 동영상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희망한국뉴스 | 사업등록번호 : 경기아51354 (15.02.12) | 발행·편집인 : 김광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광규 | Ω 10401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호수로 640 408호 | 대표전화 : 050-5814-1111 | 팩스 : 031-8038-4689 | info@hopekorea.net후원계좌 : 농협 351-0791-0006-63 희망한국
      Copyright ⓒ 2015 hopekorea.net All right reserved.
      희망한국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